방문을 환영합니다.
조회 수 497 추천 수 0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조금있다가... 둘째 아이 예배를 섬기러 가야해서...(15개월...ㅋㅋㅋ) 긴 글은 남기지 못할 것 같네요. 전 수원원천 침례교회에 다니는 강영수라고 합니다. 첫주 둘째주 강의를 듣고 다음주 강의를 더더욱 기대하게 되네요. 오랜시간동안 교제한 멘토 목사님이 미국 LA근교(Temply city)에 메노나이트교회를 개척하셔서 남편 유학시절에 6개월정도 다니다가 한국으로 돌아와서 아나뱁티스트에 대한 갈증이 많이 있었습니다.

남편은 풀러에서 공부했고 전... 남편 유학 시절 임신하고... 출산하고... 양육하느라... 남편으로부터 조각조각 이것저것 조금씩 아나뱁티스트에 대해서 듣다가... 이번에 아카데미가 열린다는 소식을 듣고 남편의 적극적인 외조로(남편이 6살 큰 아이와 15개월 둘째 아이를 월요일 저녁 내내 봐줍니다.^^) 이번 아카데미를 듣게 되었습니다. 강의를 마치고 돌아가는 차안에서는 함께 카풀하는 같은 교회 길상배 선생님과 강의에 대한 이야기를 나눌 수 있어서 좋고... 집에 오면 다시 늦은 시간까지 아이들을 돌보고 저를 기다리는 남편과 강의내용을 다시 한번 나눌 수 있어서 좋네요. 벌써 2주가 지났다는 사실이 아쉽네요.


조별 모임도 첫째주 보다는 둘째주가 시간도 넉넉하고 이미 얼굴도 한주 익힌터라 더 깊은 이야기를 나눌 수 있어서 감사했습니다. 성령 안에서 하나님이 말씀하시는 것을 놓치지 않고 민감하게 반응하고 절대적으로 순종했던 아나뱁티스트들의 모습이 오늘을 사는 저를 참 부끄럽게 하는 것 같습니다.

두 아이의 엄마로 우리 아이들 둘은 정말 부모 보다 훨씬 믿음의 순도가 높은 아이들로 키우고 싶다는 소망을 꿈꾸었던 2주였습니다. 앞으로도 강의와 조별 모임을 통해 함께 믿음의 길을 가는 형제 자매들을 서로 격려하고 중보하는 좋은 시간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월요일에 만나요. 앗싸 며칠 안남았다...ㅋㅋㅋ
?
  • ?
    신광은 2011.03.19 10:43
    아마 이음교회 허현 목사님과 오랜 사귐이 있으신가 보군요. ㅎㅎ
    강의를 기대하고 또 열심히 강의를 들으시는 여러분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큰 기쁨입니다.
  • ?
    강영수 2011.03.19 10:43
    네 목사님... 아카데미에 가서 인사를 드릴까말까...ㅋㅋㅋ 이음교회 홈피에서 김기현 목사님 신학광장에서 목사님 성함은 너무 많이 들었는데(쓰신 글도 읽고...^^) 아카데미 때 처음 얼굴을 뵈었어요. 아카데미 섬기시느라 바쁘신 것 같아서 기회만 엿보다가 인사도 못드리고 2주나 그냥 수원으로 내려왔네요. 허현목사님과는...갈래머리 땋은 고교시절부터 거의 20년가까이 교제해왔더랬어요. 저희부부가 가장 존경하는 분입니다. Sue사모님도 그렇구요. 짧은 강의로는 아나뱁티스트에 대해 다 들을 수 없다는 점이 아쉽지만 개인적으로 더 관련서적을 읽고 싶게 만드는 것 같아요. 애써주셔서 너무 감사합니다. ^^
  • ?
    배용하 2011.03.19 10:43
    이 마음들이 창궐하길 기도합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8 다섯 번째 강의 - 아나뱁티스트와 공동체 file 신광은 2011.04.05 482
17 안녕하세요? 3 정진 2011.04.01 525
16 네 번째 아나뱁티스트 아카데미 file 신광은 2011.03.29 457
15 오늘 강의 너무 감동적이었습니다. ^^ 3 강영수 2011.03.29 508
14 오늘 오후에 집에 오면서.. 3 현승민 2011.03.27 514
13 다들 바쁘신지...^^ 저만... 또...^^ 3 강영수 2011.03.24 481
12 세 번째 강의-아나뱁티스트, 그 기원과 고난의 여정 file 신광은 2011.03.23 571
11 알토란 같은 시간들... 2 길상배 2011.03.21 537
» 다음주 강의가 더 기대됩니다 3 강영수 2011.03.18 497
9 두 번째 강의-아나뱁티스트의 비전과 하나님 나라(후기를 남겨주세요.) file 신광은 2011.03.16 534
8 왜 이렇게 시간이 빨리 가는 건지... 1 우한별 2011.03.14 537
7 첫 강의. 신선하고 참 좋았습니다. 2 최경자 2011.03.11 554
6 아나밥티스트의 역사 - 교회와 국가(3) 김영현 2011.03.11 536
5 아나밥티스트의 역사 - 교회와 국가(2) 김영현 2011.03.11 535
4 아나밥티스트의 역사 - 교회와 국가(1) 1 김영현 2011.03.11 565
3 첫 번째 강의-아나뱁티스트의 성서해석학(후기를 남겨주세요.) 3 file 신광은 2011.03.08 598
2 안녕하십니까? 신광은 목사입니다. 아카데미 수강자분들께 알려드립니다. 신광은 2011.03.07 582
1 안녕하세요. 배용하 입니다. 배용하 2011.03.04 565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